세탁소, 옷 또는 구두수선 비즈니스는 일종의 서비스 업종으로 다른 업종과 달리 그들의 사업체에는 많은 고객들의 의류와 구두로 채워져 있는 게 일반적이다. 순수한 셀프서비스 중심에서 점차 세탁소처럼 고객이 맡기고 간 의류를 세탁해주는 곳도 많아지는 추세라고 한다.

With the majority of the inventory as possessions of clients, what would happen if there were to be a fire? How are you to compensate customers for the loss or damage of their entrusted items in such accidents?

일반 서비스와 달리 고객의 물건을 맡아서 하는 서비스 업종에서 꼭 필요한 보험이 있는데 그것이 ‘손님의 물건에 대한 보상 보험(Bailee Coverage)’이다. 이 보험은 손님이 맡겨둔 물건이 없어지거나 그 물건에 피해가 발생했을 경우 그 원인이 어디에 있는지를 조사하고 만약 보험에 가입한 업주에게 그 책임이 있을 경우 보험회사가 업주를 대신해서 고객에게 금전적으로 보상해주는 보험이다. 대부분의 업주가 이 베일리 보험을 가지고 있겠지만 더 중요한 것은 적절한 금액의 보험 커버리지를 가지고 있는가 확인하는 것이다.

보험 커버리지를 적절하게 정하기 위해서 한 주간 또는 한 달 기간 내에 가장 바쁜날의 인벤토리를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월 평균을 내는 것이다. 그리고 월 평균 인벤토리에 1.25를 곱하는 공식을 이용하면 Safety Factor로 25% 정도를 더하는 금액이 된다. 이렇게 한다면 얼마만큼의 손님의 옷을 보관하고 있는지 알게되고 적절한 금액의 ‘Bailee Coverage’ 금액도 결정할 수 있다. 물론 평소에는 이런 것들에 대한 의미와 중요성이 크게 인식되지 않을 수도 있지만 화재나 도난 등으로 인해 손님의 재산에 큰 피해를 주었을 때 이 보험의 중요성을 알게 될 것이다.

한 월드 챔피온십 농구 경기의 결승전이 끝나던날 많은 관중들이 열광을 했고, 그 열광하던 관중들이 폭도가 되어 어느세탁소를 습격해서 문을 부시고 들어가 걸려있던 옷들을 모두 가지고 도망을 갔다. 운 좋게 이 세탁소 주인은 혹시 있을지 모를 사고발생 가능성을 대비하고 보상한도 액수를 높여뒀기 때문에 큰 어려움 없이 사업을 계속할 수 있었다.만약 그가 이 문제에 대해 적극적인 관심을 보이지 않았다면 디덕터블 $1000을 제외한 나머지 부분에 대한 엄청난 금액을 이 사고로 인해 지불해야만 했을 것이다.

그 외에 어떻게 하면 보상범위의 부족함을 방지할 수 있을까?

  1. 보험회사나 보험 에이전트로부터 충분한 설명을 듣고 보상한도나 액수를 정확하게 알고 있어야 한다.
  2. 문제가 생기면 손님의 분실물을 정확하게 파악한다.
  3. 손님의 분실물의 가격과 구입한 연도에 맞춰 견적을 낸다.
  4. 위험성, 즉 폭동이나 화재, 도난에 의해서도 보상을 받을 수 있는지 확인한다.
  5. 보험갱신 때에 보험의 보상한도나 더 추가할 품목이 있는지 한 번 더 확인한다.

무엇보다 내가 가지고 있는 보험이 재난을 당했을 때 나를 어떻게 얼마나 보호해 줄수 있는지를 사고가 나기 전에 미리 알고 있는 것이 우선일 것이다.

 

 

0 대답

댓글을 남겨주세요.

토론에 참여를 원하십니까?
기여 주시기 바랍니다!

댓글을 남겨주세요.

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*표시항목은 꼭 기재해 주세요. *